화학노련소식

연맹, 한국노총 순회 감담회 개최
번호 2818 작성자 홍보 작성일 2020-06-24 조회 92
첨부파일 0623IMG_0011.JPG

연맹, 한국노총 순회 감담회 개최


연맹은 6월 23일(화) 오후 4시 연맹회의실에서 황인석 연맹위원장과 김동명 노총 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노총과 순회 간담회를 개최했다.

 

황인석 연맹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다시한번 한국노총 위원장에 당선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고 언급한 후, “노총이 앞장서서 열악한 노동환경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조합원들과 조직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해결책을 마련해 주기를 바란다”고 요청했다.

 

또한, 김동명 노총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 위기가 여러 산업으로 확대되고, 미래에 대한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노총은 책임감을 갖고 사회적 대화에 참여하고 임할 것”이라고 밝힌 후, “우리 사회가 노동중심사회로 전진하기위해선 회원조합의 하나된 힘이 필요하며, 그 선봉에 화학연맹이 함께 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진 간담회에서 노총은 현재 추진하고 있는 ▲조직화 사업계획 ▲코로나19 위기극복 원포인트 사회적대화 상황 ▲노동의미래위원회 구성 및 운영계획 등에 대해 설명했다.

 

한편, 간담회에서 황인석 연맹 위원장은 “타임오프를 노사자율로 결정하던지, 상급단체 파견자라도 타임오프 한도를 적용받지 않게 해야 한다”고 현장의 어려움을 이야기했으며,  “또 법적 정년이 60세인데, 적어도 국민연금 수급 연령에 맞게 단계적으로 정년연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업종별, 분과별 정례화된 사회적대화 기구 구성의 필요성과 신생 노동조합으로 임단협 투쟁을 벌이고 있는 듀폰코리아울산 노조에 대한 관심과 해결을 위해 노총이 앞장서 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는 황인석 연맹위원장, 김도영 연맹 사무처장을 비롯한 사무처 동지들과 김동명 한국노총위원장과 노총 사무처 간부들이 참석했다.

http://fkcu.or.kr/notice/news/detail.asp
이전글 [인터뷰] 황인석 연맹위원장 매일노동뉴스 인터뷰
다음글 연맹, 전임 집행부 공로패 전달